평점: 4.5

사건보다 더 몰입되는 끊임없는 수다. 그리고 그 수다로 그려내는 캐릭터들.